정보자료실
 > 통상·협상(WTO/FTA) 소식
통상·협상(WTO/FTA) 소식
 한국 김의 인기, 일본에서 다시 한 번 확인해
 한국수산회
2017-05-30
281

한국 김의 인기, 일본에서 다시 한 번 확인해
- 對일본 김 수출 입찰?상담회(5.17, 일본 동경) 역대 최고 계약실적 달성 -

해양수산부(장관 김영석)는 지난 5월 17일 일본 동경에서 개최된 ‘對일본 김 수출 입찰?상담회(이하 입찰?상담회)’에서 438억 원(김 5억2천5백만 장) 규모의 수출계약이 성사되어 역대 최고액을 달성하였다고 밝혔다.

본 입찰?상담회는 1995년부터 매년 한국수산무역협회와 일본 김 관련 5개 단체*가 공동 개최하며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하였다. 우리 측 수출업체가 준비해 온 다양한 김 제품을 현장에서 일본 측 수입업체에게 소개하고, 현장에서 입찰과 상담을 거쳐 계약을 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.

* 일본수입해태도매협동조합, 전국어업협동조합연합회, 전국해태패류어업협동조합연합회, 전국가공해태협동조합연합회, 전국해태도매협동조합연합

이번 입찰?상담회에서는 최근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한국 김에 대한 관심을 반영하듯 일본 측 수입업체 30개사가 참석하였으며, 계약 실적은 작년(264억 원)에 비해 66%나 상승한 438억 원을 기록하였다. 지난 몇 년 간의 입찰?상담회에서의 계약 실적과 대일본 총 수출액 간의 관계를 바탕으로 예상할 때, 올해 대일본 김 수출액은 작년 수출액(877억 원)을 크게 상회할 것으로 보인다.

* ’16년 우리나라 김 수출 상대국 순위: 1위 일본(877억원, 22%), 2위 미국(787억원, 20%), 3위 중국(765억원, 19%), 그 외(1,541억원, 39%)

최근 일본에서는 김 생산자 숫자 감소로 자국산 김 가격이 상승(’15년 12엔/장 → ’16년 14엔/장)하면서 가격경쟁력이 높고 품질 좋은 한국산 김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으며, 이러한 추세에 힘입어 대일본 김 수출이 앞으로도 지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.

임지현 해양수산부 통상무역협력과장은 “앞으로 더 많은 업체들이 입찰?상담회에 참여하도록 관련 지원과 홍보에 힘쓸 계획이며, 일본 등 주요국과의 통상 협상 진행시 김 등 우리 수산물의 수출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
자료출처: 해양수산부 통상무역협력과 보도자료
 
  이전페이지는없습니다 수산물 수출통합브랜드 K-FISH 대만 상표권 등록 완료
  다음페이지는없습니다 정부, 세계무역기구(WTO) 반덤핑 위원회 계기